익산시, 미래성장산업에 농업육성
익산시, 미래성장산업에 농업육성
  • 관리자
  • 승인 2019.07.1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열 LED협동화단지 APC들어서

익산시가 지역 농업을 미래성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권역별 IT전문가를 배치하는 등 스마트 농업으로 전환을 추진한다. 특히 집하부터 선별, 포장, 전처리시설까지 갖춘 APC가 함열 LED협동화단지에 들어선다.

익산시는 지난 12일 농촌 체험 관광 상품을 개발하고 농산물 공급체계를 새롭게 구축해 지역 농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킬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우선 시는 올해 3월 공모사업에 선정된 농촌신활력 플러스사업을 본격적으로 시행해 농촌자원을 통한 스마트 공유 경제 체계를 구축한다. 총 사업비 72억원이 투입되며 2022년까지 4개 분야, 14개 사업이 추진된다.

농촌자원공유센터를 조성해 다양한 문화·생태 자원을 연계한 체험 관광 상품을 개발하고 마을 전자상거래도 적극 지원한다.

특히 농산물 공급체계를 새롭게 구축한다.

집하부터 선별, 포장, 전처리시설까지 갖춘 농산물 산지유통센터(APC)가 함열 LED 협동화단지에 들어설 예정이다.

83억 5천만 원이 투입되며 오는 9월 부지 매입 등을 시작하는 등 본격적으로 건립 절차에 돌입한다.

이밖에 지역농산물을 지역 내 주요 수요처에 우선 공급하는 선순환체계 구축을 위해 푸드플랜도 수립하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익산 농업을 미래성장산업으로 집중 육성할 계획"이라며 "추진 중인 각종 사업들을 토대로 농가 권역별 활성화와 소득증대까지 이어지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