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서 모인 안전전문관 180여명 영농지원 ‘구슬땀’
전국에서 모인 안전전문관 180여명 영농지원 ‘구슬땀’
  • 김영태 기자
  • 승인 2019.05.13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8ha에 걸쳐 모내기, 논밭 로타리, 밭 휴립피복 농작업 대행
30일부터 3일간 농기계 10종, 137대 투입 피해농가 재기 도와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영농지원 발대식이 30일 속초종합경기장에서 전국 농촌진흥기관서 모인 농기계 안전전문관 등 18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들은 소속 기관에서 보유중인 농기계 10종, 137대를 동원해 30일부터 3일간 농작업대행, 벌목 및 제거, 순회점검 등의 영농지원 활동에 나선다. 

먼저 강릉지역 약 1.48ha의 밤나무, 개두릅 벌목 및 제거 작업에는 강원 도원, 전남 무안, 경북 포항·김천·안동·영천·상주·문경·청송·청도·예천 등의 안전전문관 63명이 트랙터, 운반차량, 굴삭기 등을 동원해 작업한다. 

동해시에서는 약 12ha 모내기 작업을 대행한다. 강원 평창, 전북 전주·익산·정읍·남원·김제·완주·진안·무주·장수·순창·고창·부안, 경북 경주·칠곡·울진 소속 안전전문관 22명이 투입돼 이앙기, 트랙터, 운반차량 등을 활용한다. 

속초시에서는 약 6ha의 모내기 및 논·밭 로터리 작업을 담당한다. 충북 도원, 청주·충주·제천· 영동·증평·진천·괴산·음성·단양, 제주 도원, 제주시·서귀포·동부·서부에서 지원 나온 안전전문관 21명이 트랙터, 로타베이터, 관리기 등을 이용한다.

고성군에서는 약 88ha의 논·밭 로터리 및 밭 휴립피복 작업을 대행한다. 경기 도원, 고양·용인·남양주·화성·평택·파주·김포·광주·안성·포천·여주·양평, 강원 영월, 충남 도원, 공주·서산·논산·당진·금산·서천·청양·예산·태안, 전남 영광, 경남 의령, 창녕·하동·합천·진주·통영·사천·밀양· 양산 소속 안전전문관 57명이 4팀으로 구성해 트랙터 19대, 로타베이터 17, 관리기 9대 등을 동원해 작업한다.

인제군에서는 강원 횡성·정선, 경북 구미·영양·고령·성주, 경남 도원, 함안·고성·남해·산청·거창, 전남 강진에서 지원 나온 안전전문관 16명이 5팀으로 나눠 농업기계 순회점검 활동을 펼친다.

농촌진흥청은 지난 16일 1차 영농지원을 통해 못자리 설치 등 벼 재배농가 일손 돕기와 산불 피해를 입은 과수·밭작물의 생육재생 진단과 생육회복을 위한 기술지원, 농진청이 보유한 종자와 농자재를 제공했다.
농촌진흥청은 지난 16일 1차 영농지원을 통해 못자리 설치 등 벼 재배농가 일손 돕기와 산불 피해를 입은 과수·밭작물의 생육재생 진단과 생육회복을 위한 기술지원, 농진청이 보유한 종자와 농자재를 제공했다.
농촌진흥청은 30일부터 3일간 강원도 강릉, 동해, 속초, 고성, 인제에서 전국 농촌진흥기관이 보유 중인 농기계 10종 137대와 소속 안전전문경력관 180여 명을 동원해 모내기, 논밭 로터리작업 등 농작업대행, 농기계 순회점검 등 영농지원 활동에 나섰다.
농촌진흥청은 30일부터 3일간 강원도 강릉, 동해, 속초, 고성, 인제에서 전국 농촌진흥기관이 보유 중인 농기계 10종 137대와 소속 안전전문관 180여 명을 동원해 모내기, 논밭 로터리작업 등 농작업대행, 농기계 순회점검 등 영농지원 활동에 나섰다.

화마가 휩쓴 강원지역에 '사랑과 희망의 손길'

트랙터월드, 산불피해 농가에 무상 임대기계 지원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 이*성 씨의 트랙터가 이번 산불로 완전히 전소됐다.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 이*성 씨의 트랙터가 이번 산불로 완전히 전소됐다.

 

트랙터월드(주)(대표 이영철, 강원도 인제군 북면 금강로 19)는 고성군 성천리, 용촌리, 인흥리, 속초시 장천마을, 인제군 등에서 산불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트랙터 10대. 이앙기 5대, 콤바인 2대를 무상 임대기계로 지원해 실의에 빠진 농가를 도왔다.
트랙터월드(주)(대표 이영철, 강원도 인제군 북면 금강로 19)는 고성군 성천리, 용촌리, 인흥리, 속초시 장천마을, 인제군 등에서 산불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트랙터 10대. 이앙기 5대, 콤바인 2대를 무상 임대기계로 지원해 실의에 빠진 농가를 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