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시뮬레이션 온실 생산성 예측
농진청, 시뮬레이션 온실 생산성 예측
  • 이세한 기자
  • 승인 2019.05.30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실 그늘 분석 프로그램'개발 · · · 골조율 등 확인 가능

농촌진흥청은 단동 온실 내부에 발생하는 그늘을 자세하게 분석할 수 있는 ‘온실 그늘 분석 프로그램(GHModeler-shade)’을 개발했다고 지난 10일 발표했다.

온실 전문가는 1%의 광량 증가는 1%의 수량 증대로 이어진다고 말한다. 그만큼 온실 내부로 투과되는 빛의 양은 농산물 수확량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 하지만 그간 농가에서는 온실완성 후에야 내부 그늘을 파악할 수 밖에 없어 불편함이 컸다.

이번에 개발된 온실 그늘 분석 프로그램은 시설의 방향, 위도, 골조, 차광막, 계절과 시각에 따라 발생하는 그늘의 양상을 3차원 모의실험을 통해 보여준다. 온실 설치 전 전체 또는 임의 지점에서 입사각, 일조량 분석 결과와 함께 골조율과 그늘지수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작물 종류를 고려해 비닐 온실 내부의 작물 배치를 설정하고 빛 비침을 분석할 수 있다.

이강진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시설원예연구소장은 “온실 내부에 발생하는 그늘을 미리 파악하는 것은 작물 재배 계획을 수립하거나 생산성 예측을 위해 매우 중요한 사항”이라며 “이를 위해 온실 그늘 분석 프로그램이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온실 그늘 분석 프로그램은 농사로 누리집(www.nongsaro.go.kr) 영농기술-영농활용정보-시설설계도-설계지원프로그램에서 누구나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